/ 사진=원더투어 홈페이지

/ 사진=원더투어 홈페이지

소셜커머스업체 위메프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원더투어'가 해외 항공권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한다.

10일 업계 등에 따르면 원더투어는 선착순으로 항공권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다만 여행사 노랑풍선과 저비용항공사(LCC) 진에어를 통해서만 사용할 수 있다.

해당 쿠폰은 포털 사이트 네이버 모바일을 통해 '원더투어 진에어'를 검색하면 받을 수 있다.

50% 할인 쿠폰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30분까지 30분 간격으로 총 400명에게 지급한다. 당일 항공권 결제 시 최대 10만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5% 할인 쿠폰의 경우 오전 9시30분에서 오후 2시 사이 선착순 7000명에게 주어진다. 다음날인 11일까지 항공권을 결제해야 하며 금액 제한은 없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