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뉴(대표 한정호)는 O2O 전자결제 서비스 전문 회사인 인피니소프트(대표 황인철)와 O2O 광고커머스 플랫폼 서비스인 별별쑈핑(대표 신운산)과 업무협약을 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번 협약으로 에어뉴는 유에프오익스(UFOEX) 방문택배집하 서비스 시장의 확대와 소상공인 및 전자상거래를 지원해 브랜드 인지도 상승 및 수익구조를 다변화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인피니소프트의 전자금융 OPEN API를 이용해 가맹점 사업자들이 좀더 편리하게 안정된 금융결제 업무를 수행할 것으로 예상했다.

에어뉴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3사는 각 분야에서 축적한 기술과 영업, 협업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신규 서비스 등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며 "고품질의 전자상거래 데이터 확보 등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고 공유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