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는 지역중소기업회장단에 박승균 강원중소기업회장, 김남수 서울중소기업회장, 전원식 대전세종충남중소기업회장 등 12개 지역 중소기업회장을 위촉했다고 8일 밝혔다.

지역중소기업회장단 임기는 2021년 2월 말까지다. 이들은 무보수 명예직으로 앞으로 지역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현안 해소 및 권익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등 지역 중소기업인을 대표하는 리더 역할을 맡게 된다.

중기중앙회는 2007년 도입·운영해 온 지역회장제를 지난달 지역중소기업회장제로 개편했다. 앞으로 지역중소기업회장을 통해 지역 중소기업계의 대표성을 강화하고 오피니언 리더 역할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지역중소기업회장은 중소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지자체에 적극 전달하고 대안도 제시한다”며 “지역 중소기업이 새로운 성장활로를 모색해 나갈 수 있도록 선도적인 역할도 맡는다”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