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품목·가격간 균형 강조, 2,111만원

르노삼성자동차가 편의품목과 가격 간의 균형을 강조한 르노 클리오 아이코닉 트림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클리오 아이코닉 트림은 기존 젠(ZEN)과 인텐스(INTENS)의 중간 트림이다. 합리적 구매를 지향하는 소비자를 위해 마련했다. 편의품목은 풀오토 에어컨, 인텔리전트 스마트카드시스템, 앞좌석 열선, 전방 경보 시스템, 전방 안개등 코너링 기능 등을 탑재했다. 또한,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와 3D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도 기본 장착했으며 에투알 화이트, 인텐스 레드, 아이언 블루 등의 외장 색상도 지원한다.

가격은 2,111만원(개별소비세 인하 적용)이다.

르노삼성, 르노 클리오 아이코닉 출시


한편, 클리오는 지난해 5월 출시 이후 2018년 말까지 3,652대가 판매됐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시승]렉서스의 색 다른 제안, UX
▶ BMW코리아, 인증 마친 620d GT 출격한다
▶ 개발자가 직접 말하는 렉서스 UX는?
▶ [하이빔]한국지엠의 변신은 생존을 위한 것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