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경영' 앞서가는 삼성화재

보험가입 바로확인 서비스
삼성화재는 보험설계사를 통한 모든 보험가입 절차를 일체의 종이서류 없이 전자청약만으로 완결하는 프로세스를 운영하고 있다. 고객이 대면채널인 보험설계사를 통해 전자서명 방식으로 보험에 가입할 때 종이서류 없이 현장에서 모든 보험가입 절차가 완료되는 프로세스는 보험업계 최초다.

삼성화재 ‘보험가입 바로확인 서비스’ 이용 시 전자서명을 이용한 계약 체결뿐만 아니라 청약서 부본, 약관, 보험증권 등 청약서류를 고객에게 모바일로 바로 전달 가능하다. 일반적인 보험 가입 절차는 고객등록, 가입설계, 전자청약, 청약서류 전달 순으로 진행된다.

기존 보험설계사를 통한 전자청약은 태블릿PC로 전자서명을 하더라도 청약서 부본 등 서류를 종이로 따로 전달해야 했다. 이 때문에 전자문서를 출력해 고객과 보험설계사가 다시 만나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삼성화재는 이런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고객이 청약서류를 스마트폰으로 바로 다운로드받을 수 있는 보험가입 바로확인 서비스를 2017년 6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보험가입 바로확인 서비스는 보험설계사의 태블릿PC로 전자서명을 마친 후 계약이 반영되면, 고객의 스마트폰으로 간략한 보험가입 내용과 함께 링크 주소가 문자로 발송된다.

고객은 스마트폰에서 수신한 문자를 통해 삼성화재 앱을 설치하고, 청약서부본은 물론 약관과 증권을 바로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이 같은 프로세스는 고객 본인 명의 스마트폰에서만 가능하도록 강화된 인증방법이 적용됐고, 개인정보가 포함된 청약서 부본과 보험증권은 암호화 처리 후 제공해 고객이 안심하고 보관할 수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삼성화재 보험가입 바로확인 서비스를 이용하면 종이로 된 청약서, 약관, 증권 등이 사라지게 된다”며 “강화된 본인인증 절차를 바탕으로 보험상품의 완전판매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