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 작년 보수 30억원 받아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이 지난해 아모레퍼시픽과 지주회사인 아모레퍼시픽그룹에서 급여와 상여 등으로 모두 30억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모레퍼시픽이 1일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서 회장은 아모레퍼시픽에서 24만1천2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급여로 18억1천400만원을, 상여로 5억2천700만원을 각각 수령했다.

서 회장은 또 아모레퍼시픽그룹에서도 지난해 급여로 5억9천300만원을 받았다.

이외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이사 사장은 7억3천200만원의 보수를, 아모레퍼시픽그룹 배동현 대표이사 사장은 작년 보수로 7억9천800만원을 각각 받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