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 590마력, 최대 74.8㎏·m 내뿜는 슈퍼 SUV

마세라티가 고성능 SUV 르반떼 트로페오를 선보였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28일 서울모터쇼 무대에 올려진 새 제품의 핵심은 엔진이다. SUV 차체에 페라리의 V8 3.8ℓ 트윈터보를 탑재해 최고 590마력, 최대 74.8㎏·m를 발휘한다. 0→100㎞/h 가속은 3.9초 만에 끝낸다. 최고속도는 300㎞/h다. 일반 GTS에 비해 엔진과 변속기의 응답성, 민감도를 향상시킨 서스펜션이 특징이며 주행모드는 런치 컨트롤이 가능한 트랙용 '코르사'를 추가했다. 또 르반떼 처음으로 통합 제어 시스템을 추가해 각 상황에 맞게 최적의 성능과 하체 세팅, 승차감을 구현한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겉 모습은 트로페오만의 특징을 찾아볼 수 있다. 19인치에서 22인치로 휠이 커졌고 트로페오 전용 디자인을 채택해 역동적인 모습이다. 크롬으로 마감했던 부분은 모두 검정으로 칠했고 보닛에 뚫어놓은 열 배출구와 큼직한 앞범퍼 공기 흡입구는 제품의 성격을 강렬하게 드러내는 대목이다. C필러에 붙은 마세라티 배지는 트로페오 알파벳이 추가돼 특별하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실내는 질 좋은 가죽과 탄소섬유로 가득 둘렀다. 독특한 무늬를 가진 트로페오 전용 스포츠 버킷 시트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붉은색 스트치는 정교하고 곳곳에 붙인 탄소섬유 패널은 고급스럽다. 변속 레버 디자인이 살짝 바뀐 부분을 제외하면 나머지는 GTS와 같다. 통 알루미늄 패들 시프트를 비롯해 스포츠 스티어링휠, 아날로그 시계, 깔끔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도 그대로다.

가격은 2억2,700만원이다. 국내에선 10대 한정 판매된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2019 서울]고급 SUV 주도,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


고양=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2019 서울]랜드로버, 완전변경 신형 이보크 한국 상륙
▶ [2019 서울]재규어, 성공적인 성형수술 거친 신형 XE 선봬
▶ [2019 서울]하반기 국내 출시, 쉐보레 트래버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