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춘수 부회장, (주)한화 대표이사 선임

금춘수 한화그룹 부회장(사진)이 (주)한화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주)한화는 27일 주주총회에서 금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주)한화는 금 부회장을 비롯해 김연철(기계), 이민석(무역), 옥경석(화약·방산) 4인 대표 체제로 바뀌게 됐다.

금 부회장은 한화그룹 초대 경영기획실장으로 삼성그룹과의 방위산업·화학부문 빅딜 등 각종 인수합병(M&A)을 지휘했다. 지난해 경영기획실 해체 이후 (주)한화의 지원부문을 이끌며 그룹 경영 전반을 총괄해왔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