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정주영 회장 18주기 모인 범현대가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8주기를 하루 앞둔 20일 범(汎)현대가 인사들이 서울 한남동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자택에서 열린 제사에 참석하고 있다. 윗줄 왼쪽부터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정몽윤 현대해상화재보험 회장, 정몽국 엠티인더스트리 회장, 정몽원 한라그룹 회장, 정몽혁 현대종합상사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과 노현정 전 아나운서 부부.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