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사와 유통업계가 가맹점 수수료율 인상을 놓고 줄다리기를 벌이는 가운데 한국체인스토어협회가 수수료 인상을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대형마트와 기업형 슈퍼마켓을 회원사로 보유한 체인스토어협회는 19일 입장문을 내고 "가맹점수수료 인상을 수용하기 어렵다"며 "신용카드사들이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근거로 투명한 협상을 진행해야 한다"고 밝혔다.

체인스토어협회는 "수수료 산정기준을 공개하지 않아 가맹점에서는 관련 비용을 명확하게 파악할 수 없고 경제성장과 물가상승에 따른 수익 증대 등 카드사의 수수료 인하요인이 충분하다"고 주장했다.

또 "신용카드사 간 과당 경쟁에 따른 마케팅 비용 부담을 일방적으로 가맹점에 전가하는 것"이라며 "경영환경 변화와 경쟁 심화로 가맹점 매출이 급감하는 상황에서 수백억 원에 달하는 수수료 인상을 감당할 여력이 없다"고 강조했다.

협회는 "회원사들은 7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을 하는 어려움 속에서 비용 절감을 위한 자구노력을 진행하고 있다"며 "카드사들이 진정성 있는 협상 자세를 보여야 한다"고 덧붙였다.
체인스토어협회 "카드 수수료 인상 수용못해…투명한 협상해야"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