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완 회장, 비전 제시
"BNK금융, 2023년 글로벌 스탠더드 금융사 도약"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사진)이 ‘2023년 글로벌 스탠더드 금융그룹으로의 도약’을 BNK금융의 비전으로 제시했다.

김 회장은 15일 창립 8주년을 맞아 전 계열사 임직원에게 보낸 기념사에서 “정보통신기술로 무장한 글로벌 비금융회사들이 공격적으로 금융업에 진출하고 있다”며 “선제적으로 준비하지 않으면 미래를 보장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2023년까지 글로벌 스탠더드 금융그룹으로 도약하는 데 그룹 모든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힘을 모으자”고 당부했다. 김 회장은 또 “BNK금융지주 현재 주가는 기업가치와 비교할 때 매우 저평가돼 있다”며 “올해는 주가 저평가 문제를 해소하는 데 역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