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부 금융 프로모션 및 체험 이벤트 진행
-파일럿 홍보대사로 가수 김태우 선정


혼다코리아가 공격적인 홍보 마케팅 활동으로 제품 알리기에 나선다.
혼다코리아, 무이자 할부에 홍보대사 선정까지


5일 회사에 따르면 3월17일까지 '혼다 센싱'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혼다 전시장을 방문해 혼다 센싱이 탑재된 차를 시승 및 체험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50명을 선정 2019 서울모터쇼 입장권을 증정한다.

혼다 센싱은 최첨단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으로, 차에 설치된 센서와 카메라를 통해 외부상황 인지 및 사고예방을 돕는 주행 보조 시스템이다. 혼다코리아는 지난 1월과 2월, 혼다 센싱이 탑재된 어코드 터보와 CR-V 터보를 각각 출시했으며, 전 차종에 기능을 확대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3월 한 달간 혼다 자동차를 등록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72개월 초장기 할부 금융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파일럿은 월 38만원대, 어코드 터보 스포츠는 월 29만원대에 구매할 수 있는 무이자 할부 혜택도 추가로 제공한다.
혼다코리아, 무이자 할부에 홍보대사 선정까지


홍보대사를 활용해 친근감을 높이고 제품과 브랜드 이미지 구축에도 노력한다. 혼다코리아는 패밀리 SUV 파일럿의 홍보대사로 가수 김태우를 선정했다. 회사 관계자는 "1남 2녀의 아빠인 김태우 씨가 굿 대디를 위한 혼다 파일럿의 이미지와 잘 부합해 선정하게 됐다"며, "김태우 씨와 함께 파일럿의 다양한 매력을 보여주고 지속적인 활동을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혼다코리아의 적극적인 행보는 가족 나들이와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봄철을 맞이해 패밀리카에 관심 있는 소비자들의 시선을 끌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된다. 체험형 활동으로 전시장에 소비자를 유도하고 파격적인 할인과 혜택으로 구입을 고려하는 전략이다. 회사 관계자는 "더 많은 고객들이 혼다의 기술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체험 행사로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많은 소비자가 합리적인 가격에 혼다의 기술을 누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티원택시, 부산지역 특화형 플랫폼 구축
▶ 기아차 쏘울 부스터, EV로 386㎞ 주행 가능
▶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국내 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