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노라믹 글라스 루프 채택해 풍부한 채광 제공

르노삼성자동차가 르노 클리오에 '인텐스 파노라믹' 트림을 추가했다고 1일 밝혔다.

르노삼성에 따르면 새 트림은 기존 상위 트림인 '인텐스'에 파노라믹 글라스 루프를 기본 적용해 넓은 개방감을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파노라믹 글라스 루프는 뒷좌석 앞까지 길게 이어진 큰 면적의 창을 통해 풍부한 채광을 느낄 수 있게 한다. 동력계는 1.5ℓ dCi 엔진과 독일 게트락 6단 DCT 조합이다. 연료효율은 복합 기준 17.1㎞/ℓ다.

새 트림의 판매가격은 2,298만 원이다.

르노삼성, 개방감 높인 클리오 출시


르노삼성, 개방감 높인 클리오 출시


한편, 르노삼성은 2019년형 클리오가 강화한 디젤 배출가스 규제(유로6C) 대응으로 제조원가가 상승했지만 2018년형과 같은 가격에 판매한다고 설명했다. 클리오 젠 트림은 1,954만 원, 인텐스 트림은 2,278만 원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다카타 에어백 결함, 국내 19만9,000여대 리콜
▶ 르노삼성차, 협력업체 임단협 타결 촉구
▶ [시승]토종 박스카 '쏘울', 세대별 진화를 경험하다
▶ [人터뷰]자율주행 사고 책임, '운전 주체'가 결정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