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는 27일 사회적경제부 신설을 골자로 하는 직제개편과 정기 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신협중앙회 관계자는 “사회적 경제에 대한 신협의 역할을 확대하겠다는 취지에서 전담부서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사회적 경제는 경제적 이윤만 추구하지 않고 공동이익 등 사회적 가치를 중요하게 여기는 경제활동을 일컫는다. 문재인 정부가 강조하는 부분이다.

또 신협중앙회는 전국 곳곳에 흩어져 있는 조합의 현장 지도 및 감독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본부 지도역을 신설했다. 지도역을 통해 각 조합의 애로사항을 더욱 적극적으로 듣고 경영에 반영하겠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이번 인사는 능력 위주로 역량 있는 직원을 발탁하는 데 공들였다고 신협중앙회 측은 설명했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