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마스·라보와 연계된 나만의 특별한 스토리 공모
-우수작 선정, 최대 500만원 상당 마케팅 지원금 제공


한국지엠이 경상용차 다마스와 라보의 최대 소비자인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을 강화한다고 25일 밝혔다.
한국지엠, 다마스·라보 대규모 마케팅 펼친다


우선 이달 25일부터 4월15일까지 다마스와 라보를 계약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차와 관련된 나만의 특별한 스토리를 공모하고, 우수작을 뽑아 마케팅 활동 지원금을 제공하는 캠페인을 펼친다. 자신만의 사연을 자유형식으로 제출하면 되며, 심사를 통해 대상은 500만원, 최우수상 200만원, 우수상 100만원 상당의 랩핑 서비스와 야외 배너, 로고 디자인 제작 등 지원금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우수작으로 선정된 소비자를 초청해 중소사업운영 컨설팅 세미나를 개최한다. 5월과 6월에는 중소사업창업 멘토링 프로그램을 제공해 사업을 지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캠페인은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전국 전시장에서 참가 신청 가능하며, 당첨자는 5월3일 동일한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타다, 고급택시 '타다 프리미엄' 파트너 모집
▶ 캐딜락, 부품값 내리며 소비자 만족 성큼
▶ 다임러-BMW, 손잡고 '우버' 경쟁 나선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