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나비 QXD 메가 4채널·QXD1500 미니, 제품 부문 본상

팅크웨어가 2019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제품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수상 제품은 아이나비 QXD 메가 4채널, 아이나비 QXD1500 미니 2개다.
아이나비 QXD 메가 4채널은 간결한 디자인과 투톤 색상의 3D 금형 패턴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카메라 커버는 특수가공한 알루미늄 프레임에 심도 있는 투명 소재를 채택했다. 또, 제품의 통풍 구조와 성능을 유지하기 위해 줄무늬 패턴에 발열구멍을 뚫어 기능성을 더했다. 회사는 이 제품을 내달 출시할 예정이다. 아이나비 QXD1500 미니는 2.7인치 크기의 제품으로 안정적인 형상과 편의성을 확보했다. 제품 내 사선 무늬를 부분 적용했으며 은은한 조명으로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다.

팅크웨어, 블랙박스로 iF 디자인상 수상


한편, iF 디자인상은 독일 국제 포럼 디자인이 1953년 제정한 이벤트다. 디자인, 품질, 소재, 혁신성, 가능성, 편리성, 안전성 등의 평가를 통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독일 레드닷 디자인상, 미국 IDEA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수입차업계, 2019 판매목표...전략은 제각각
▶ 레인지로버 스포츠, V6 가고 I6 엔진으로
▶ 한국형 모빌리티, "단일 솔루션으로 한계 있어"
▶ 스코다, 내달 제네바서 전기 CUV '비전 iV' 공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