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 '틴플루언서' 수여식 열어

패션업체 휠라코리아는 31일 부산 광복동 휠라 메가스토어에서 ‘휠라 틴플루언서 인증서 수여식’을 열었다.
휠라 '틴플루언서' 수여식 열어

틴에이저(10대)와 인플루언서(영향력을 가진 인물)의 합성어인 틴플루언서는 선행을 하거나 의미 있는 행동으로 사회에 귀감이 된 1020세대를 일컫는다. 휠라가 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 ‘희망터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올해 처음 시작됐다.
휠라 '틴플루언서' 수여식 열어

이번에 선정된 10대들은 작년 연말 부산 동구의 길거리에서 거금이 든 지갑을 주워 주인에게 돌려주면서 화제가 됐던 중학생들이다. 전민서(왼쪽부터), 김양현, 김준우 등 3명의 남학생들은 이날 인증서 수여식에서 홍인표 휠라코리아 이사로부터 인증서와 부상(휠라 상품권)을 받았다. 홍 이사는 “1020 소비자들로부터 받은 성원에 보답하고 희망의 불씨를 널리 퍼뜨리는 데 일조하기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