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포커스] 현대상선, 미국서 '친환경 선사' 인증

현대상선이 27일 미국 오클랜드항이 선정한 ‘친환경 우수선사’로 선정됐다. 이 회사는 지난해 오클랜드항에서 육상전원 공급장치(AMP)로 모든 전력을 조달했다. AMP는 항만에 정박한 선박이 오염물질이 배출되는 자체 발전기 대신 육지에서 끌어온 전력을 사용하도록 돕는 장비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