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CU, 딸기디저트 돌풍…한달새 100만개 판매

편의점 CU의 딸기 디저트 상품이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CU는 지난달 내놓은 딸기 디저트 상품 판매량이 100만 개를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딸기 샌드위치가 가장 많이 팔렸다. 지난달 13일 출시한 ‘우쥬베리미 딸기 샌드위치’(사진)는 출시 사흘 만에 샌드위치 매출 1위에 오른 데 이어 한 달도 채 안 돼 판매량 70만 개를 기록했다. 역시 지난달 선보인 딸기 오믈렛, 크로와상, 프렌치파이 등 딸기 디저트도 출시 3주 만에 30만 개나 팔려나갔다.

딸기 디저트가 인기를 끌자 CU는 ‘생딸기 에끌레어’를 추가로 출시했다.

안효주 기자 j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