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메슈티컬 브랜드 히스토랩, 중국 미용 관계자 피부관리 시스템 견학

병원 전용 화장품 히스토랩의 제조, 유통사인 (주)메디안스(대표 윤구영)가 12월 22일 중국 법인 파트너 22명을 대상으로 국내 피부과 및 메디안스 본사 피부관리 시스템 견학과 교육을 진행했다.

참석한 중국 내 관계자는 메디안스에서 운영하는 중국 법인 상해유췌탁유한공사의 주요 관계자로 한국 내 피부관리 시스템과 메디안스의 히스토랩 제품을 사용하는 프로그램을 배우기 위해 방문했다.

메디안스의 중국 내 법인에서는 메디안스의 교육 훈련을 주기적으로 실시하며, 미용 시스템 구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국 내 미용원 원장들의 현실적 문제를 해결해 주고자 매년 70~80명의 중국 담당자를 초대해 한국에서 피부미용 시스템을 교육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날 메디안스 본사에서는 한국 피부관리의 전반적인 시스템 및 히스토랩만의 차별화된 피부관리 프로그램에 대해 당사 교육 학술팀에서 3시간가량의 교육과 2시간의 데모 실습을 실시하고, 2개 조로 나누어 강남 일대 피부과 및 클리닉센터의 견학을 진행했다.

이번 견학에 참석한 중국 내 관계자는 “중국에서 피부관리 시스템 구축에 대한 중요성이 낮고, 피부관리 기법 또는 사용하는 화장품들이 상당히 낙후되어 있어 이로 인해 많은 고객들이 적절한 관리를 받지 못한 상태로 화장품을 사용해 화장품 부작용이 문제가 되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돌아가서 히스토랩과 코슈메슈티컬의 피부관리 시스템을 본국에 알리고 싶다”며 기회가 된다면 전문 교육학술 강사들이 중국에 와서 피부관리 시스템을 직접 보여주기를 원한다”라고 전했다.

이에 (주)메디안스 관계자는 “앞으로 중국 내 지역별 연수생들과 지속적인 교육 및 교류를 통해 전문 피부관리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전파하겠다”라고 전했다.

(주)메디안스는 지난 12월 7일 무역의 날 행사에서 수출 300만 불 탑을 수상한 바 있다. 2018년도에 국내 병의원에만 공급되는 코슈메슈티컬 브랜드 히스토랩이 성장세를 보였으며, 글로벌 교육시스템을 구축해 해외 고객들에게도 전문 피부관리 프로그램을 교육받을 수 있도록 전파하고 있다.

권유화 한경닷컴 기자 kyh111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