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덕 손해보험협회 회장(사진 왼쪽)이 안나의집 김하종 신부에게 후원금 및 후원물품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손해보험협회)

김용덕 손해보험협회 회장(사진 왼쪽)이 안나의집 김하종 신부에게 후원금 및 후원물품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손해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는 임직원들이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노숙인 보호시설 '안나의 집'을 방문해 성금전달 및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손보협회는 임직원이 모금한 성금 1000만원을 전달했으며 안나의 집을 찾은 노숙인들을 위해 저녁식사 배식봉사를 진행했다.

손보협회는 소방·경찰공무원 유자녀 장학금 지원, 청년 스타트업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봉사활동은 임직원이 직접 참여해 봉사문화 확산 및 공유 측면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김용덕 손보협회 회장은 "소외된 이웃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안나의 집의 실천정신과 불의의 사고를 당한 피해자를 보호하는 손해보험의 사회안전망 역할이 맞닿아 있다는 점에 이번 행사가 매우 뜻깊은 행사"라고 말했다.

앞으로도 손보협회는 이번 봉사활동과 같은 사회공헌활동을 지속 발굴·추진해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충실히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