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모빌리티 관련 대학(원)생 아이디어 공모전
-우수상 4팀, 장려상 6팀 선정

현대자동차그룹이 자율주행차의 사용자 경험(UX)에 대한 대학(원)생 공모전을 진행하고 우수 아이디어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현대차그룹, 자율주행 UX 공모전 시상식 열어


'자율주행 UX 공모전'은 새로운 모빌리티 환경에서의 사용자 경험(UX, User eXperience)을 위한 창의적인 접근 방안을 도출하고 실제 연구개발에 반영하기 위한 목적으로 올해 처음 개최됐다.

이번 공모전은 인간-기계 인터페이스(HMI), 사용자 경험(UX), 미래 모빌리티 시나리오 전망 등 3개 주제로 진행됐다. 지난 4월 전국 각 대학의 56개팀이 연구 계획서를 제출한 뒤 서류심사, 발표심사, 제작 시연 등 3차례의 심사를 거쳤다. 현대차그룹은 각 팀에 아이디어 시연을 위한 제작지원금을 제공하고, 회사 실무연구원들의 코칭 및 실물 제작 지원, UX 전문가 특강 등을 지원했다.

심사 결과 새로운 여행의 패러다임을 제시한 연세대 '뜻밖의 현대' 등 4개 팀이 우수상, 운전 숙련도에 따른 자율주행 활용방안을 제안한 홍익대 '해나온비' 등 6개 팀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발굴한 아이디어들을 실제 적용할 수 있는 수준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지난 1995년부터 개최되고 있는 미래자동차 기술공모전에 이어 이번 UX 공모전 등을 통해 자율주행 및 미래 모빌리티 분야 기술 개발과 글로벌 인재 육성의 산실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기술 공모전을 실시해 관련 연구 저변 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현대차 월드랠리팀, 세바스티앙 롭 영입
▶ 르노삼성, 동반성장 아카데미 개최
▶ 기아차, 첫 중국 전용 전기차 'KX3 EV' 판매 돌입
▶ [영상]'아메리칸 프리미엄' 2019 링컨 MK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