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149만원 납부하면 G70·G80·G80스포츠 월 최대 2회 교체 가능
-매월 48시간 동안 G90까지 이용
-원하는 장소로 배송기사가 찾아가 배송 및 회수

제네시스 브랜드가 현대캐피탈 '딜카', 중소 렌터카회사들과 손잡고 제네시스의 모든 제품을 바꿔 탈 수 있는 월 구독형 프로그램 '제네시스 스펙트럼'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구독형 프로그램은 계약 기간 동안 월 구독료만 지불하면 본인이 원하는 차를 골라 이용하는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다. 제네시스 스펙트럼은 매월 149만원(부가세 포함)의 구독료를 내면 G70와 G80, G80스포츠 3개 제품 중에서 매월 최대 2회씩 바꿔 탈 수 있다. 12월13일부터 향후 10개월 간 운영한다.
제네시스, G70 타다 G80 바꾸는 구독 서비스 나와


3개 제품 외에 매월 48시간(2일) 동안 제네시스 플래그십 'G90'까지 이용할 수 있는 무료 시승 혜택도 함께 제공한다. 프로그램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제품군은 G70 3.3T 스포츠 슈프림(2018년형)과 G80 3.3 프리미엄 럭셔리(2018년형), G80 스포츠 3.3T 프리미엄 럭셔리(2019년형), G90 3.8 프리미엄 럭셔리다.

프로그램에 처음 투입하는 차는 모두 누적 주행거리가 1만㎞ 미만이며, 프로그램 운영기간 중에도 엄격한 기준에 따라 관리, 우수한 상태로 이용자들에게 제공된다. 겨울철에 시작되는 만큼 모든 제품에 AWD 시스템 'H트랙'은 기본이며, 제품에 따라 제네시스 액티브 세이프티 컨트롤, 와이드 선루프, 뒷좌석 컴포트 패키지 등의 안전 및 편의 품목이 추가됐다.

월 구독료에는 각종 세금과 보험료, 기본 정비료가 포함돼 이용하는 동안 추가 비용이 들지 않는다. 특히 월 단위 계약 프로그램이어서 중도 해지를 해도 별도 수수료가 없고, 장기렌트 및 리스상품과 달리 운행거리(마일리지) 제한도 없다.

프로그램 가입부터 차종 선택과 교체, 결제와 해지에 이르기까지 모든 서비스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에서 가능하다. 또한 이용자가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전담 배송기사가 직접 찾아가 배달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서울 지역 한정). 이 외에 스마트폰 원격제어와 관리 등이 가능한 '제네시스 커넥티드 서비스'도 무료 제공한다.

서비스 가입은 차 배송 및 회수 서비스가 가능한 서울 지역을 대상으로 50명 한정으로 모집한다. 만 26세 이상 운전면허를 취득한 지 1년이 경과한 사람이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한편, 제네시스 스펙트럼은 3자간 제휴를 통해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중소 렌터카 회사는 이용자에게 차를 제공하고 현대캐피탈 딜카는 제반 서비스 운영을 담당한다. 제네시스는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을 지원한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시승]모든 것을 담았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 기아차 쏘울, 3세대는 '부스터'라 불러다오
▶ 현대차 넥쏘, 충돌시험서 '문제 없다' 인정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