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그룹 회장이 9천억원대 상속세를 신고하고 이 가운데 1차 상속세액 납부를 완료한 것으로 30일 확인됐다.

지주사 ㈜LG 그룹 관계자는 "구 회장 등 상속인들이 고(故) 구본무 회장의 ㈜LG 주식에 대한 상속세 9천215억원 등을 과세 당국에 신고했다"면서 "연부연납 제도를 통해 앞으로 최대 5년간 나눠 남은 상속세를 납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구 회장을 비롯한 상속인들은 전날 상속세의 6분의 1에 해당하는 1차 상속세액 납부도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구 회장 등 상속인들은 이날 상속세 납부를 위해 용산세무서와 하나은행, 한국증권금융 등에 보유한 ㈜LG 지분을 담보로 제공하는 계약을 체결한 사실을 공시했다.
LG 구광모, 상속세 9215억원 신고…1차 상속세 납부완료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