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오른쪽)이 25일 과천시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개최된 '제15회 농협중앙회장배 경마경주' 후 시상식에서 한국경주마생산자협회와 한국내륙말생산자협회에 '말생산농가 육성 지원기금'을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NH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오른쪽)이 25일 과천시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개최된 '제15회 농협중앙회장배 경마경주' 후 시상식에서 한국경주마생산자협회와 한국내륙말생산자협회에 '말생산농가 육성 지원기금'을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 지난 25일 과천시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한국마사회와 함께 '제15회 농협중앙회장배 경마경주'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경마경주 시작 전 국산 쌀과 농산물 소비확대를 위한 '오! 그래놀라바' 증정 이벤트, 사물놀이 공연 등의 부대행사를 실시하여 과천경마공원을 찾은 시민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모았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경주 직후 열린 시상식에서 한국경주마생산자협회와 한국내륙말생산자협회에 '말생산농가 육성 지원기금' 3억9000만원을 전달하며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말생산농가 육성·지원을 통해 축산농가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행사 개최 소감을 전했다.

NH농협은행은 지난 2004년부터 국내말 생산 촉진과 축산농가 발전을 위해 경마경주 후원과 말생산농가 육성 지원기금 전달을 해오고 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