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까시예로 델 디아블로 빈티지 에디션' 선보여

홈플러스가 '1초에 1병씩 판매되는 와인'으로 알려진 까시예로 델 디아블로 빈티지 에디션(2017)을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 프리미엄 까베네 소비뇽 품종의 대표 산지인 칠레 마이포 밸리에서 특별 한정수량으로 만들어졌으며 국내에는 약 4천병이 판매된다. 이 상품은 1966년 첫선을 보였을 당시 병 모양 그대로 제작됐다.

홈플러스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