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일 신한은행 본점에서 가진 '신한은행-다방과의 포괄적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장현기 디지털전략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스테이션3 한유순 대표(왼쪽에서 세번째)가 협약식을 마치고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 촬영하고 있다.

지난 1일 신한은행 본점에서 가진 '신한은행-다방과의 포괄적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장현기 디지털전략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스테이션3 한유순 대표(왼쪽에서 세번째)가 협약식을 마치고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 촬영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부동산 온라인 연계 오프라인(O2O) 플랫폼 '다방'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테이션3와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다방'은 국내 최초 오픈형 부동산 중개 플랫폼이다. 2013년5월 창업 후 지속적인 성장을 거쳐 올해 기준 월 평균 매물 등록건수 36만건, 매월 300만명의 사용자를 확보한 국내 대표 생활밀착형 플랫폼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한은행의 부동산 금융 정보와 '다방'의 매물, 가격정보, 지역정보 등 부동산 데이터를 결합한 플랫폼 협업체계를 마련하기로 했다.

신한은행은 플랫폼 사용자의 금융니즈를 만족시켜 줄 최적화된 서비스를 공동개발 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플랫폼 제휴 사업을 적극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부동산 정보제공 및 자산관리 채널인 모바일 부동산 중개 플랫폼 사용자들에게 높은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객을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고객이 있는 곳으로 직접 찾아가 생활밀착형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계속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