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운, 1㎏도 안되는 전기주전자 WK3000 출시

독일 주방가전업체 브라운은 21일 전기주전자 WK3000(사진)을 출시했다. 신제품은 900g으로 가볍고 작아 손목에 무리없이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1컵 용량의 물을 45초 이내에 내에 빠르게 끓인다. 물이 다 끓었거나 없을 땐 자동으로 꺼져 안전하다. 이물질 거름 필터를 탈부착할 수 있어 세척이 편리하고 위생적이다. 이마트와 온라인 쇼핑몰에서 살 수 있다. 가격은 5만4900원.

전설리 기자 slj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