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은 추석 연휴기간에 고객 귀중품을 무료로 보관해주는 ‘안심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안심서비스는 19~28일까지 전국 영업점에서 시행한다. 고객이 추석 연휴에 안심하고 고향에 다녀올 수 있도록 현금, 유가증권, 귀중품 등을 금고에 보관해준다.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농협은행 영업점에 방문해 대여금고 보유 여부, 보호예수 절차 등을 문의한 뒤 이용하면 된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