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인천석화-인천시 협약
허종식 인천시 부시장(왼쪽부터)과 최남규 SK인천석유화학 사장, 이태형 인천종합에너지 대표, 조영대 청라에너지 대표가 5일 ‘지역 냉·난방 열원공급’ 업무협약을 맺었다. /SK인천석유화학 제공

허종식 인천시 부시장(왼쪽부터)과 최남규 SK인천석유화학 사장, 이태형 인천종합에너지 대표, 조영대 청라에너지 대표가 5일 ‘지역 냉·난방 열원공급’ 업무협약을 맺었다. /SK인천석유화학 제공

SK인천석유화학은 5일 인천시, 인천종합에너지, 청라에너지와 함께 ‘지역 냉·난방 열원공급’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SK인천석유화학은 2019년 11월부터 석유화학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열에너지를 지역 주거단지에 공급한다. 인천시는 열 회수 공사 등을 정책적으로 지원하고, 인천종합에너지와 청라에너지는 지역에 열 배관 네트워크를 추가로 구축해 에너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공급 규모는 연간 28만 단위열량(Gcal)으로 4만 가구가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지역사회 상생 모델을 구축하고 에너지 절약이라는 사회적 가치도 창출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