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간편한 자금·수납, 모바일로 이용하세요"

신한은행은 간편한 자금 수납·관리 서비스 '신한 다모아(DAMOA)'를 오는 24일부터 모바일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고 23일 밝혔다.

'신한 DAMOA'는 가상계좌를 이용해 회원 및 거래처의 자금 수납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다. 기업, 교육기관, 동호회, 소모임 등 다양한 단체들이 이용하고 있다.

모바일 서비스가 시작됨에 따라 '신한 DAMOA' 사용 고객들은 스마트폰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입금 내역, 청구서 등을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신한은행은 '신한 DAMOA'의 모바일 청구서에 신한 'SOL' 간편송금 버튼을 삽입해 자금을 납부해야 하는 고객들의 편의성을 강화했다.

다수의 이용자와 거래하는 수납기관이라면 누구나 영업점을 방문해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 시 부여 받은 ID와 패스워드를 통해 서비스를 이용이 가능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별도의 시스템을 갖추기 힘든 소상공인을 비롯해 효율적인 자금 수납 관리가 필요한 많은 고객들에게 신한 DAMOA 서비스가 유용하게 사용되길 바란다"며 "자금 수납 관리 서비스의 편의성을 향상 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