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학식품이 제조한 '일렉트로아이스볼 레몬소다향' 제품에서 식중독을 일으키는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됐다. 유통전문판매업체는 이마트다. 사진=식약처 제공

동학식품이 제조한 '일렉트로아이스볼 레몬소다향' 제품에서 식중독을 일으키는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됐다. 유통전문판매업체는 이마트다. 사진=식약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품제조가공업체 동학식품(경기도 안성시 소재)이 제조한 '일렉트로아이스볼 레몬소다향' 제품에서 식중독을 일으키는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돼 판매중단하고 회수 조치한다고 14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제조 일자가 2018년 6월 18일로 표시된 제품이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처나 구입처에 반품해달라고 당부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