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살에 미국 건너가 초중고 마치고 대학까지 졸업
최평규 S&T그룹 회장

최평규 S&T그룹 회장

S&T그룹은 최평규 회장 장남의 미국 국적 취득과 관련, 관련 법절차를 거쳐 시민권을 취득했다고 14일 밝혔다.

최 회장의 장남 진욱 군은 6살에 미국으로 건너가 초,중,고등학교를 마치고 올해 미국 퍼듀공과대학을 졸업했으며 현재 미국 시민권자로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S&T그룹은 상장사인 S&T홀딩스, S&T중공업, S&T모티브, S&TC등을 거느리고 있는 중견그룹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