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영 롯데JTB 대표이사. 사진=롯데지주 제공

박재영 롯데JTB 대표이사. 사진=롯데지주 제공

롯데는 롯데JTB 신임 대표에 박재영 영업부문장을 단독 대표로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롯데JTB는 롯데와 일본 최대 여행기업 JTB의 합작으로 2007년 설립된 여행 관광 전문회사다. 롯데JTB는 최근 실적이 지속 성장하는 등 롯데와 JTB간 파트너십이 안정권에 접어들었다고 판단해 양 사 합의하에 기존 공동대표이사 체제를 종료하고 단일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했다.

박재영 신임대표는 2014년 롯데JTB 영업부문장으로 입사해 이후 영업부문을 담당하며 업계 하위권 수준이었던 항공권 발권 규모를 업계 7위까지 끌어올리는 등 롯데JTB의 성장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롯데 측은 "박재영 단독대표의 선임을 통해 롯데JTB가 급변하는 시장환경에 보다 빠르고 효율적으로 대처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이끌어 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