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라인업 발표서 Q70 하이브리드 단종 공식화
-Q70, V8 5.6ℓ 가솔린 추가 등 고성능 이미지 부각


인피니티가 세계시장에서 Q50을 제외한 모든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단종한다고 1일 밝혔다.

인피니티는 지난 27일 2019년형 연식변경 소식과 함께 Q70 하이브리드의 단종을 공식화했다. 2016년 QX60 하이브리드에 이어 Q70 하이브리드까지 제품군에서 제외하며 Q50을 제외한 모든 라인업에 가솔린 엔진만 남게 됐다.

인피니티, 하이브리드 라인업 축소...Q50만 남긴다


2019년형 Q70의 엔진 라인업은 V6 3.7ℓ와 V8 5.6ℓ 가솔린 엔진으로 구성한다. 3.7ℓ 가솔린은 최고 330마력, 최대 37.3㎏·m의 힘을 낸다. 5.6ℓ 가솔린은 최고 420마력, 최대 57.5㎏·m의 성능을 갖췄다. 연료효율은 공개하지 않았다.

인피니티 하이브리드를 원하는 소비자는 Q50만 선택할 수 있다. Q50 하이브리드는 국내에서도 인기리에 판매중인 차다. V6 3.5ℓ 가솔린 엔진은 전기모터와 결합해 최고 364마력, 최대 56.0㎏·m의 힘을 발휘한다. 연료효율은 복합 ℓ당 12.0㎞(블루 스포트 프로액티브 트림 기준)으로 인증받았다.

인피니티가 완전히 하이브리드를 포기한 건 아니다. 회사는 전륜구동 기반의 신규 아키텍처를 개발중이다. 새 차체는 일반 내연기관 외에 하이브리드 등 전동화에도 대응하도록 설계했다. 단, 신규 플랫폼을 적용한 신차는 2020년 이후에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르노삼성, 영업본부 대대적 개편…왜?
▶ 전손처리 사고차, 무료로 조회 가능
▶ [칼럼]불량신차 교환, 위원회 외부 검증 받아야
▶ [하이빔]지키지 않아도 되는 저공해차 의무판매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