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나눔 사업 2차 공모 시작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2018년 타이어나눔' 사업 2차 공모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한국타이어, 사회복지기관에 타이어 지원한다


'타이어나눔' 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사업 영역인 ‘이동성’을 반영한 사회공헌 활동이다. 2010년 시작해 올 상반기까지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총 1만 6,932본의 타이어를 사회복지기관에 지원했다. 연 1회 진행하던 사업을 올해부터 상·하반기 2회로 확대했다. 올해 상반기 공모엔 전국 607개 사회복지기관이 참여, 심사를 거쳐 최종 268개 기관이 타이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하반기 공모는 31일까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http://hankooktirefoundation.or.kr)에서 신청 가능하다. 대상은 업무용 9~15인승 승합차 또는 경차(1,000㏄ 이하)를 보유하고 있는 전국의 비영리단체 및 사회복지기관이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기관 적합성 심사,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회가 타이어 마모 정도에 따른 교체 필요성 평가를 시행한다.

최종 선정 기관은 9월27일 발표한다. 10월31일까지 업무용 차의 타이어 4본 교환, 휠 얼라인먼트 및 경정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전손처리 사고차, 무료로 조회 가능
▶ 아우디, 페블 비치에서 전기 스포츠카 제시
▶ 유럽에서 충돌, 최고 안전등급 획득한 차는?
▶ [하이빔]지키지 않아도 되는 저공해차 의무판매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