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트 문화센터' 실시간 검색어 점령…'워라밸' 파워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 '문화센터'가 한꺼번에 등장해 시선을 모으고 있다.
19일 오전 9시40분 현재 이마트 문화센터(1위), 롯데마트 문화센터(3위), 홈플러스 문화센터(4위) 등이 검색 순위 최상위에 올라와 있다.

대형 마트들이 주 52시간 근로 시대를 맞아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을 위한 직장인 강좌를 대폭 증설, 오늘부터 가을학기 모집에 나선 영향으로 보인다.

이마트는 이날부터 오는 9월7일까지 문화센터 가을학기 수강인원을 모집한다. 가을학기 기간은 9월1일부터 11월30일까지이며, 각 점포 문화센터 안내데스크와 인터넷을 통해 수강 등록을 할 수 있다.

또 19일부터 8월1일 기간 내 조기 접수하는 고객들에게는 수강료를 강좌당 1만원씩 할인해준다.

1997년 대형마트 업계 최초로 문을 연 이마트 문화센터는 수준 높은 강사진에 일반 학원 수업료에 비해 30~50% 가량 저렴한 수강료로 연 이용객이 약 130만명에 이를 정도로 고객 반응이 좋다.

이번 가을학기 강좌의 가장 큰 특징은 퇴근 후 의미있는 시간을 보내려는 직장인들을 위한 강의를 대폭 강화했다는 점이다. 저녁 강좌를 30% 늘리는 한편, 직장인들을 겨냥한 이색 취미 강좌와 워킹 맘 & 대디를 위한 육아 프로그램도 강화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