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남미 최대 크기 고화질 LED 사이지니
경차 85대 동시 주차할 수 있는 크기
광고·뉴스 등 다목적 스크린으로 운영
"가로폭만 63미터"…삼성전자, 페루에 초대형 'LED 사이니지' 설치

삼성전자(59,300 -0.34%)는 4일(현지시각) 페루 리마에 위치한 프리미엄 쇼핑몰 플라자 노르떼에 중남미 최대 크기의 고화질 LED 사이니지 옥외 전광판을 설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설치한 사이니지는 가로 63m, 세로 7.7m로 경차 85대를 동시 주차할 수 있는 크기다. 밝기도 최대 7700니트를 구현해 야외에서도 선명한 화질을 자랑한다. IP65등급의 방수·방진 규격을 획득해 눈이나 비, 뜨거운 햇볕에 장시간 노출돼도 문제 없다. 지진에도 거뜬하도록 내구성을 대폭 강화했다.

사이니지가 설치된 플라자 노르떼는 월평균 400만명이 찾는 페루 최대 쇼핑몰로 삼성 LED사이니지는 중남미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된다. 쇼핑몰 측은 해당 사이니지를 상업용 광고뿐 아니라 스포츠 경기·뉴스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전달하는 다목적 스크린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가 LED사이니지 분야에서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다"며 "이번 수주를 계기로 중남미 LED사이니지 시장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