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그룹 회장은 22일 "더 많은 사회적 가치 창출이 가능하다면 (기업의) 경제적 가치가 일부 훼손돼도 좋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이날 오전 사내방송에 출연해 진행한 '직원과의 대화'에서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가 충돌하면 어떻게 하느냐'는 직원의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그동안 기업의 사회적 가치와 사회적 역할에 대해 여러차례 강조해왔으나 이번에는 사회적 가치가 경제적 가치와 충돌할 경우 사회적 가치에 우위를 두라는 취지로 발언한 것이다.

최 회장은 "앞으로 변화를 위해 경제적 가치뿐 아니라 사회적 가치도 핵심성과지표(KPI)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려면 기존과 다르게 생각하고 회사에서 공간과 업무를 스스로 디자인하는 등 진화된 노력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