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렌터카, 리스, 사무용 기기 등 렌탈 서비스 구성
-필요한 만큼 빌려 쓰는 비용 절감 효과 및 체계적인 사후지원 제공


롯데렌탈이 정보통신공제조합과 렌탈 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정보통신공제조합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인가를 받아 1988년 설립된 기관으로 정보통신 업체에서 공사 진행 시 필요한 각종 보증 및 자금융자 등을 제공한다.

이번 MOU 체결로 양사는 정보통신공제조합에 소속된 조합원사(약 1만여개 법인 및 개인사업자) 및 그 임직원(약 45만 명)을 대상으로 롯데렌탈의 렌탈 서비스를 효과적으로 지원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렌탈 서비스의 지원 범위 및 혜택을 확대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교류함으로써 양사 간의 시너지 효과를 증대하고, 동반성장하는 기반을 다져나갈 계획이다.

롯데렌탈, 정보통신공제조합과 렌탈 서비스 지원 MOU 체결


롯데렌터카를 통해 차를 장기 렌탈 또는 리스할 경우, 전방위적인 사후지원 서비스가 제공된다. 종합관제 시스템 기반의 24시간 고객센터를 통해 정비 상담에서 담당 매니저 배정까지 원스톱(One-Stop) 서비스를 지원하며, 정기적으로 이용자가 원하는 장소로 담당 정비사가 직접 방문하는 '순회 책임정비사 시스템'도 운영 중이다. 방문 점검이 불가능할 경우, 전국 1,100여개의 협력업체 네트워크를 통해 입고 정비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장이나 사고 발생 시에는 콜센터(1588-1230)를 통해 24시간 긴급출동 서비스를 지원 받을 수 있다.

일반 렌탈의 경우, 노트북, 데스크톱, 모니터 등 사무용 기기, 정수기를 비롯한 비데, 공기청정기, 안마의자 등의 환경가전 외에도 통신 분야 업체에서 주로 활용하는 고가·고성능의 산업용 측정기도 대여 가능하다.

롯데렌탈 일반렌탈부문장 이승연 상무는 "이번 협약은 롯데렌탈이 보유한 우수한 렌탈 서비스와 정보통신공제조합의 거대 영업망이 유기적으로 결합해 서로 윈-윈하는 상생 협약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포드코리아, "아이 앞에선 반드시 안전운전"
▶ 빨라도 두 달, 그랜저 하이브리드 인기 이유는?
▶ 수입차 구매, 분기 마감을 노려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