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전문기업 레이니스트가 운영하는 통합 자산관리서비스 뱅크샐러드는 카페 이용 시 높은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카드 5종으로 ‘삼성카드 tap tap O’ 등을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국내에서 발급 가능한 3600여 종의 카드 혜택을 자동 시스템으로 분석한 결과다. 조사 기준은 월 최대 할인금액, 할인율, 실적 조건 등이다.

첫 번째로 꼽힌 삼성카드 tap tap O는 전 월 실적 30만원 이상 시, 월 최대 1만원까지 카페 할인이 가능하다. 맞춤혜택 서비스로 스타벅스 50% 할인 또는 커피 전문점 30% 할인 중 한 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스타벅스를 포함한 국내 10개 커피 브랜드에서 혜택이 제공된다.

EDIYA 신한카드 Tasty 카드는 이디야커피를 즐겨 찾는 이용자에게 50% 혜택을 제공한다. 이디야 커피에서 1회 최대 5000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으며, 월 10회까지 이용할 수 있다. 방문이 잦은 사람이라면 이용할 만하다. 전월 실적은 30만원 이상을 충족해야 하며, 이 경우 월 최대 1만원까지 할인된다.

롯데카드 LIKIT FUN 카드는 스타벅스, 엔제리너스에서 각 50% 할인을 제공한다. 그 외 커피 전문점에서는 30% 할인 혜택을 얻을 수 있다. 전월 실적 30만원 이상일 경우 적용되며, 월 1만원 한도 내에서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하나카드 통커카드는 스타벅스 사이렌오더 결제 시 50% 할인이 되며 일반 결제 시에도 30%까지 할인을 제공한다. 할인횟수에는 제한이 없다. 월 할인 한도 2만원, 일 할인한도는 5000원까지다. 전월 실적은 50만원 이상을 충족해야 한다.

IBK카드 일상의 기쁨카드(신용)는 주요 커피전문점 8곳에서 20% 할인을 제공한다. 1일 1회, 월 2회까지 제공되며 1회 이용금액 2만원의 한도가 있다. 전월 실적은 조건은 50만원 이상이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