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브리핑] 트럼프 "협상 결렬되면 즉각 훈련재개"…월드컵 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

◆ 트럼프 "협상 결렬되면 즉각 훈련재개…亞전역서 회담 칭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방침과 관련, 비핵화 협상이 결렬되면 즉각 재개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를 통해 "협상 기간 '워게임'(war games)을 중단하겠다는 것은 나의 요구(request)였다"면서 "왜냐하면 훈련 비용이 아주 많이 들어가고, 선의의 협상에도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것은 꽤 도발적"이라면서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으리라고 희망하지만, 만약 협상이 결렬되면 즉시 시작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 월드컵 신태용호, 오늘 오후 9시 스웨덴과 첫판 격돌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서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과 16강 진출의 명운이 걸린 한판 대결을 벌인다. 한국이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질 대결에서 스웨덴을 잡고 승점 3을 딴다면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이후 8년 만의 원정 16강 진출에 교두보를 마련할 수 있다. 하지만 스웨덴에 지거나 비기는 경우에는 일찌감치 조별리그 탈락의 길을 밟을 가능성이 크다.

◆ "北문제 주도권 노리는 中, '12월 한중일 정상회의 열자' 제안"

중국 정부가 오는 12월 한·중·일 정상회의를 개최하자고 한국과 일본 정부에 제안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18일 보도했다. 통신은 이미 지난달 일본 도쿄에서 한·중·일 정상회의가 열린 만큼 1년에 2차례 이 회의가 열리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라고 설명했다. 통신은 중국 측이 한국, 일본과 북한의 비핵화와 관련한 공조를 강화하면서 북한 문제에서 주도권을 확보하려는 노림수가 있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한·중·일 3국의 연대를 대외적으로 강조해 무역 문제에서 중국과 갈등하고 있는 미국을 견제하려는 의도도 있다고 했다.

◆ 삼성전자, 매출 87% '해외에서'…세금 81%는 '국내에'

삼성전자가 지난해 '글로벌 반도체 슈퍼호황'에 힘입어 사상 최고 실적을 올리면서 15조원이 넘는 세금을 각국 정부에 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지난해 전체 매출의 90% 가까이를 해외에서 올렸으나 세금은 80% 이상을 국내에서 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삼성전자의 실적보고서 및 지속가능 경영보고서 등에 따르면 지난해 삼성전자와 종속회사가 우리 정부와 다른 나라 정부에 낸 조세공과금은 총 15조1000억원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도의 8조9000억원에 비해 70.0% 늘어난 것이며, 2016년(7조8000억원)의 2배에 달하는 수치다. 지역별로는 지난해 납부한 조세공과금 가운데 우리 정부에 낸 액수가 전체의 81%에 달해 압도적으로 많았다. 중국을 포함해 다른 아시아 국가에서 10%를 냈고, 미주·유럽에서 8%, 기타 지역에서 1%를 각각 납부했다.

◆ 유소연, LPGA 투어 마이어클래식 우승…통산 6승 달성

유소연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정상에 올랐다. 유소연은 18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그랜드래피즈의 블라이더필즈 컨트리클럽(파72·6624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언더파 67타를 쳤다. 최종합계 21언더파 267타를 기록한 유소연은 투어 통산 6승을 달성하면서 우승 상금 30만 달러(약 3억3000만원)를 받았다. 지난해 6월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 이후 약 1년 만에 들어 올린 우승 트로피다.

◆ 불볕더위에 미세먼지·자외선·오존 '삼중고'

18일 전국은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0도 안팎으로 올라 덥겠다. 낮 최고기온은 23∼31도로 예측됐다.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북에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고, 그 밖의 권역에는 '보통' 수준으로 예상됐다. 자외선 지수는 서울을 포함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 '매우 높음' 수준으로 예보됐다. 오존 농도도 수도권과 강원 영서·충청도·전라도·경남 지역에 '나쁨' 수준으로 예상됐다. 장시간 야외활동은 피할 필요가 있다.

정형석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부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