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희 우승...부상으로 G70 제공
-미쉐린 푸드존 및 골프·필라테스 액티비티 존 등 다양한 즐거움 제공


제네시스 브랜드가 인천 송도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개최된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이달 24일부터 4일간 약 3만1,000명의 갤러리가 참여하며 성공적으로 대회를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 이태희(34세, OK저축은행)는 최종 합계 281파를 기록하며 우승했으며, 제네시스는 우승자에게 상금 3억원과 함께 부상으로 제네시스 G70를, 오는 10월 제주에서 개최되는 국내 PGA 투어 정규 대회인 'THE CJ CUP @ NINE BRIDGES'와 내년 시즌 미 PGA 투어 '제네시스 오픈' 출전권을 제공했다.

2018 제네시스 챔피언십, 한국 남자 프로골퍼 총 출동


회사는 대회 현장의 갤러리 플라자에서 미쉐린 푸드존을 포함한 다양한 음식 부스를 마련해 방문객들에게 미식 경험을 제공했으며, 제네시스 GV80 컨셉트카 전시, 골프·필라테스 등 경기와 자동차 외 각종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운영했다. 또한 대회 3라운드 종료 이후에 진행한 재즈 콘서트에는 갤러리와 인근 지역 주민 약 1,500명이 참석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밖에 대회에 앞서 지난 21일 초등학교 4~6학년 남자 선수들과 최경주, 위창수 등 주요 선수 6명이 함께 팀을 꾸려 실력을 겨룬 '제네시스 주니어 스킬스 챌린지' 행사를 진행하며 골프 꿈나무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했다.

한편, 제네시스는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후원,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 후원, 글로벌 라이프 스타일 매거진 '베니티 페어'와의 파트너십 등 문화·라이프 스타일 분야에서 글로벌 브랜드들과 파트너십을 맺으며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현대차, 마포대교에 벽화 작업 진행
▶ 벤츠코리아, 제3회 '기브앤레이스' 달리기 개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