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영국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인 크립토퍼실리티즈(Crypto Facilities)가 세계 최초로 이더리움 선물 계약 서비스에 나선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더리움 선물 계약은 이날 오후 4시(현지 시간)부터 시작되었으며 투자자들은 앞으로 선물 계약을 통해 효율적으로 투자 리스크를 관리할 수 있을 전망이다.안정적인 선물 계약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유동성 공급업체인 아쿠나 캐피털(Akuna Capital)과 협업한다.

크립토퍼실리티즈는 비트코인과 리플(XRP)에 이어 이더리움 선물 계약 서비스도 내놓은 것이다. 크립토퍼실리티즈의 비트코인 선물 계약 데이터들은 시카고상품거래소(CME)의 비트코인 기준가격(BRR)에도 반영되고 있다.

크립토퍼실리티즈의 CEO인 티모 슐러에퍼(Timo Schlaefer)는 “이더리움은 비트코인 다음으로 가장 큰 유동성을 지닌 암호화폐”라며 “우리는 이번 선물 계약 출시를 통해 더 큰 유동성을 시장에 공급할 것이라 믿는다”라고 말했다.

크립토퍼실리티즈가 이더리움 선물 계약을 출시했다는 소식에 전문가들은 이더리움 가격 안정화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하는 한편 선물 거래로 인해 숏포지션(자산가격이 하락하면 이익을 보는 포지션)투자자들이 유입되면 가격 하방 압력이 커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김산하 한경닷컴 객원기자 san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