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대식을 마치고 김도진 기업은행장(둘째줄 가운데)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둘째줄 오른쪽 여섯번째)이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발대식을 마치고 김도진 기업은행장(둘째줄 가운데)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둘째줄 오른쪽 여섯번째)이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IBK기업은행(10,300 -0.48%)은 23일 을지로 본점에서 '제13기 글로벌 자원봉사단' 발대식을 갖고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후원금 3억300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업은행 임직원 77명으로 구성된 이번 봉사단은 오는 28일까지 4박 6일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학교시설 개·보수, 건물 도색 등의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기업은행은 2011년부터 베트남, 미얀마, 캄보디아, 인도네시아에 글로벌 자원봉사단을 파견해 학교신축, 식수시설 설치 등을 지원하는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왔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