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방산업체 한화디펜스가 신형 차륜형 장갑차 타이곤(사진)을 공개했다.

한화디펜스는 지난 16일부터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리고 있는 방산 전시회 ‘DSA 2018’에 타이곤을 전시했다. 타이곤은 바퀴가 6개, 축이 6개 달린 차륜형 장갑차로 바퀴를 독립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 525마력, 최고 속력 시속 110㎞로 기존 차륜형 장갑차인 블랙폭스(400마력)보다 성능이 향상됐다. 직사화기나 지뢰, 급조 폭발물에 대한 방호 성능도 갖췄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