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컴포트 슈즈 '아르셰'
[명품의 향기] 멋을 아는 레이디를 위하여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슈즈 멀티숍 ‘스튜디오 솔(STUDIO SOLE)’이 프랑스 컴포트 슈즈 브랜드 ‘아르셰(ARCHE)’를 국내 처음 선보인다.

아르셰는 기존의 컴포트 슈즈와 다르다. 컴포트 슈즈는 발이 편한 대신 디자인이 투박하고 색상도 블랙, 그레이 등 단조로운 색을 주로 써왔다. 아르셰는 다양한 색상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유명한 브랜드다. 기능성과 스타일을 모두 중요하게 생각하는 여성들 사이에서 사랑받고 있다.

[명품의 향기] 멋을 아는 레이디를 위하여

아르셰는 최고급 소재를 사용하고 남다른 기술력을 갖추고 있어 착화감이 탁월하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누벅(부드럽게 무두질한 가죽) 가공한 최고급 소가죽으로 신발을 제작한다. 신발을 신는 사람의 몸무게와 발걸음에 맞춰 모양이 변형되는 100% 천연 라텍스 소재 아웃솔(밑창)을 채택했다. 모든 제품은 프랑스에서 생산해 직수입된다.

아르셰는 올 봄·여름 신상품으로 다채로운 색상과 디자인의 여성 샌들, 플랫 슈즈, 슬립온 등을 출시했다. 모든 신발은 두 가지 이상의 색상이 컬러블록 형태로 들어가 있다. 여러 옷에 두루 매치하기 좋게 만든 것이다.

슬립온과 스니커즈는 블루와 블랙, 화이트와 블랙 등 대비되는 색상을 어우러지게 만들었다. 가죽과 신축성 있는 천 소재, 가죽과 메시 소재를 결합하는 등 소재도 믹스매치했다. 플랫 슈즈는 옐로, 블루, 레드 등 강렬한 색상을 주로 썼다. 가죽을 펀칭(구멍)해 통기성을 높인 제품도 있다. 여름용 샌들은 굽이 높은 힐부터 굽이 낮은 플랫까지 다양하다. 굽높이에 관계 없이 앞볼을 넓게 감싸주기 때문에 안정감 있게 신을 수 있다.

정혜령 스튜디오 솔 마케팅 담당자는 “아르셰는 기존 컴포트화의 고정관념을 깨고 과감한 색상과 소재의 결합을 시도한 브랜드”라며 “편안하면서 개성을 드러낼 수 있기 때문에 모든 연령층이 선호할 만한 제품”이라고 말했다. 아르셰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과 대구점 스튜디오 솔 매장, 온라인 부티크 ‘S.I.빌리지닷컴’에서 구입할 수 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