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포드 2018 뉴 머스탱 공식 출시

포드코리아가 4일 서울 대치동 포드 대치전시장에서 2018 뉴 머스탱 출시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2018 뉴 머스탱’은 2015년 6세대로 교체된 올 뉴 머스탱 출시 이후 3년 만에 업그레이드된 모델로 고유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유지하면서도 더 스포티한 외관을 갖췄으며 더욱 역동적이면서도 안정감있는 첫 인상을 위해 엔진룸 공간을 최적화해 후드와 그릴을 낮췄다.

포드 최초로 셀렉트시프트® 10단 자동변속기를 적용, 신속한 변속은 물론 저속에서도 응답성을 높여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구현했다. 또 1초에 1000회 작동하며 도로 조건 변화에 빠르게 속도로 반응하는 '마그네라이드 댐핑 시스템'을 통해 최적화된 주행감과 핸들링을 만들어냈다.

여기에 446마력, 45.1kg·m(킬로그램·미터)의 토크를 자랑하는 5.0L V8 엔진은 브랜드 최초로 포트분사 방식과 직분사 방식이 결합돼 어느 회전 영역대에서도 최적의 엔진 성능을 발휘하고 소음과 진동도 획기적으로 줄었다.

5.0L GT 모델엔 6 피스톤 프론트 캘리퍼가 적용된 브렘보 브레이크 시스템 등이 포함된 GT 퍼포먼스 패키지가 장착돼 고출력 차량의 성능을 극대화했다.

'2018 뉴 머스탱'은 2.3L 에코부스트 모델과 5.0L GT 모델이 판매되며, 각각 쿠페와 컨버터블 바디를 선택할 수 있다. 판매가격은 2.3L 에코부스트 쿠페 4800만원·컨버터블 5380만원, 5.0L GT 쿠페 6440만원·컨버터블 6940만원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