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 간 손경식 경총회장 "대화와 소통으로 해결"

손경식 신임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오른쪽)이 8일 한국노총을 방문해 김주영 위원장과 일자리 창출 등 노동 현안을 논의했다. 손 회장은 이 자리에서 “시간이 걸리더라도 대화와 소통을 통해 합의점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최저임금 산입 범위를 확대하면 최저임금 인상 효과가 사라진다”며 당면 현안인 최저임금 산입 범위 개편에 반대한다는 견해를 분명히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