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스크린야구 브랜드 ‘다함께야구왕’은 KBO 홍보대사인‘국민타자’ 이승엽을 모델로한 TV CF를 2월 5일부터 방영한다고 밝혔다.

다함께야구왕은 ㈜스크린야구왕(대표이사 이석식)에서 2016년 7월 런칭한 브랜드로 자체 개발 및 생산하는 피칭머신과 카메라센서 등을 통한 기술력으로 올해 1월 기준, 90개 매장(계약 기준)을 돌파하면서 업계 상위권으로 올라선 스크린야구 브랜드이다.

이승엽 선수를 모델로 한 이번 CF는 지난해 12월 성남 직영매장 등에서 촬영 되었으며, 이승엽 선수의 전 소속팀의 유니폼 변천사 속에 국내 통산 홈런수와 함께 시작되어 ‘나는 은퇴하지 않았다’라는 의미 심장한 카피와 함께 다함께야구왕으로 리그를 바꾸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다함께야구왕의 이승엽 CF는 케이블 스포츠채널인 MBC스포츠플러스, SBS스포츠, KBSN스포츠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스크린야구왕 이석식 대표는 “국민타자 이승엽 선수와 함께한다. 다함께야구왕의 TV CF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며 100% 자체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에게는 실제 경기를 하는 것 같은 생생함을 지속적인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통해 소비자와 매장이 오랫동안 윈윈할 수 있는 브랜드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